in Silicon Valley, 2013

스토리

10년 전 실리콘밸리에서 창업

2013년. 블록체인랩스의 창업 멤버들은 블록체인 역사의 첫 페이지에 나오는 p2p 음악 파일 공유 서비스
‘냅스터(napster)’의 창업자인 숀 패닝(Shawn Fanning)과의 만남을 계기로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스타트업을 시작했습니다. 블록체인이란 단어조차 생소하던 시절 블록체인 스타트업은 결코 만만치 않았습니다.
기술이 부족했고, 마케팅 능력도 없었으며, 무엇보다 시장과 소비자를 알지 못했습니다.
추진했던 여러 프로젝트들이 모두 실패로 돌아갔습니다.

가상 화폐 발행(ICO)에 대한 고민

2017년 세상에 가상 화폐 열풍이 불었고, 우리에게도 코인을 발행하여 큰돈을 벌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가상 화폐의 가치와 효용을 믿을 수 없었습니다.
우리 생각만이 정답은 아니겠지만 스스로도 믿지 못하는 것을 세상에 내놓을 수는 없었습니다.

세계 최초 가상 화폐 없는 퍼블릭
블록체인 개발

가상 화폐 발행(ICO)을 하지 않고,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사람들의 실생활에 효용을 발휘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사활을 걸었습니다. 2018년 세계 최초로 가상 화폐 없는 퍼블릭 블록체인 <인프라블록체인>을 개발하였고 블록체인을 실질적인 서비스에 적용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었습니다.

4,300만 명이 사용한 백신 패스

2020년 8월 미국에서 COVID-19 백신 접종 후 수기로 종이 백신 증명서를 발행하는 모습을 보고 세계 최초 블록체인 기반 백신 패스인 COOV를 개발하였습니다. COOV는 가상화폐가 없는 퍼블릭 블록체인을 이용하기 때문에 정부 및 해외 국가, 대기업과 여러 기관에서도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했습니다.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하였으며, 탁월한 편리함을 사용자에게 제공하였습니다.

COOV의 모든 기술과 운영 시스템을 모두 사회에 기부하여 회사는 단 1원의 수익도 올리지 못하였으나 4,300만 명이 사용한 시스템을 운영한 노하우와 블록체인 기술력에 대한 세상의 신뢰는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회사의 자산이 되었습니다.

웹 3.0 시대의 서막

이제 블록체인랩스는 지난 10년간 꿈꾸던 진정한 웹 3.0 시대의 서막을 열고 세상에 혜택을 주는 블록체인 기반의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내놓기 위한 새로운 10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logos

리더십

직원, 소비자, 투자자의 조화로운 행복을 바탕으로
더 나은 미래를 창조하겠습니다.

블록체인랩스의 존재 이유는 기술로 보다 많은 사람들이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미래를 만들기 위함입니다.
이 뜻에 맞지 않는다면 회사에 막대한 이윤이 생겨도 우리는 그 길을 가지 않을 것입니다.

우리에게 이윤은 목적이 아닌 수단입니다.
우리가 올바르고 아름다운 미래를 그려나간다면 기꺼이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고 동참해 줄 것을 믿으며,
이윤은 자연스럽게 우리를 따라올 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은 미래를 위한 수단으로 다시 쓰여질 것입니다.
이 아름다운 순환을 반드시 만들어보겠습니다.

우리에게 가장 소중한 존재는 이 꿈을 실현시켜 줄 직원들입니다.
이들이 없다면 머나먼 여정을 출발조차 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다음이 소비자(사용자)입니다.
소비자는 제품과 서비스가 아닌 우리의 목적과 비전을 살 것입니다.
그들은 객체가 아닌, 우리와 함께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나갈 주체입니다.

마지막이 우리의 꿈에 그들의 소중한 돈을 내어주신 투자자(주주)입니다.
투자자의 이익도 결국 우리 직원들과 소비자가 같이 그려나갈 미래에 달려있습니다.
이미 블록체인랩스의 투자자들은 이러한 회사의 비전과 가치관에 동의하는 분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직원과 소비자 그리고 투자자의 행복이 조화롭게 충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우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일하겠습니다.

익숙하고 쉬운 일이 아닌 새롭고 어려운 일에 도전하겠습니다.

성공의 결과보다 고통스러운 과정을 즐기겠습니다.

각자의 소리가 하나의 화음이 되도록 조율해나가겠습니다.

감히 앞으로 어떤 결과를 낼 것이라는 말씀을 드릴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왜 존재하는지,
어떻게 일해야 하는지를 분명히 알고 우리 앞에 계속될 좁고 힘든 길을 포기하지 않는다면
블록체인랩스가 꿈꾸는 미래는 반드시 이루어질 것임을 확신합니다.

블록체인랩스(주)
공동대표

임병완 박종훈

성장요인

블록체인 패러다임으로의 전환

개인 정보 보호 이슈가 커질수록 중앙 서버 시스템에서 블록체인으로 전환은 가속화될 것입니다.

역사 그리고 이야기

10년 전 시작된 드라마틱한 창업 과정과 끊임없는 도전의 역사는 다른 회사가 쉽게 가질 수 없는 역사와 이야기를 제공합니다.

독보적 기술과 서비스

가상화폐 없는 퍼블릭 블록체인을 만들어낸 독보적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코인이 아닌 서비스 자체에 대한 집착을 통해 차별화된 노하우를 쌓아왔습니다.

4,300만 명이 사용하는

블록체인 서비스로 세상에 블록체인의 효용을 증명한 유일한 회사입니다. 처리 속도와 용량에서 블록체인을 이용한 글로벌 서비스가 가능함을 최초로 입증하였습니다.

글로벌 네트워크 및 인지도

해외 여러 나라와 백신 패스를 연동하면서 수많은 해외 정부 기관 및 대기업들과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신뢰를 구축하였습니다.

Press

thumbnail
컨슈머타임즈2022-11-28
[김윤호의 IT밸리] 차세대 메신저 '블록챗'의 등장이 반가운 이유

[컨슈머타임스 김윤호 기자] 지난달 15일 데이터센터 화재로 전 국민을 멘붕(멘탈 붕괴)에 빠트린 '카카오 먹통 사태'가 발생한지도 어느덧 한 달여의 시간이 지났다. 카카오는 '피해 지원 협의체'를 구성하며 본격적인 보상 정책 마련에 나서고 있다. 시간이 흐르면서 지난 사태에 대한 기억은 흐릿해져 가겠지만, 그 흔적까지는 지울 수 없는 것이 세상의 이치다.'국민 메신저' 카카오톡(카톡)에 대한 신뢰가 무너졌다는 얘기다. 수치로도 증명된다. 카카오 사태 직후 207만명의 사용자가 이탈했다. 믿는 도끼에 발등이 찍힌다면 그 도끼를 내칠

thumbnail
매일경제2022-11-28
'쿠브앱' 만든 블록체인랩스, 세상에 없는 메신저 만들었다

"블록체인은 인터넷의 근간을 변화시킬 수 있는 미래 기술인데도 지난 10년간 가상화폐 거래 외에는 실질적 효용을 주는 제품과 서비스가 부재했다. 블록체인랩스가 실생활에서 효용을 줄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에 전념한 이유다.”

thumbnail
머니투데이2022-11-22
블록체인랩스, 탈중앙 메신저 '블록챗' 애플·구글서 론칭

코로나19(COVID-19) 백신 패스 '쿠브'(COOV) 개발사인 블록체인랩스가 세계 최초 탈중앙형 무료 메신저 서비스 '블록챗'(Blockchat)을 정식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